컨텐츠 바로가기


  • 나요

현재 위치

  1. 게시판
  2. 상품 사용후기

상품 사용후기

상품 사용후기입니다.

[공유] 공룡장난감 나요 색칠하면 신세계가 펼쳐진다 *강쥐러브님 사용후기
제목 [공유] 공룡장난감 나요 색칠하면 신세계가 펼쳐진다 *강쥐러브님 사용후기
작성자 운영자 (ip:)
  • 작성일 2016-03-27
  • 추천 추천 하기
  • 조회수 882
  • 평점 5점


 

 


공룡장난감 나요

색칠하면 신세계가 펼쳐진다

 

 

 

 

 강쥐가 공룡을 좋아하는 건

이제는 두말하면 입아픈 정도죠.

그만큼 공룡장난감에도 관심이 많아요.

증강현실을 체험할 수 있는 공룡장난감

색칠하면 살아나요가 있다고 해서

얼른 강쥐에게 안겨주었답니다.


 

 

 

색칠하면 살아나는 증강현실체험은

전에 킨텍스에서 열린 공룡대전에 갔을 때

이미 경험해본 적이 있어요.

그런데 이걸 집에서도 해 볼 수 있다니

완전 기대가 되더라고요.

게다가 그 때 체험한 것보다

더욱 업그레이드된 제품이랍니다.



 

 

 

 

 

 

 

 

 

 

 

 

 

 

 

 

 

 

 

내가 색칠한 그대로

3D로 살아나요!

 

 

 

 

 

 

 

 

 

 

 

 

 

 

 

 

 

 

공룡시리즈는

총 3탄으로 되어있어요.

 

 

 

 

 

 

 

 

 

 

 

 

 

 

 

 

 

 

종이 공룡월드도 들어있는데

세개를 모두 연결하면

거대한 공룡나라가 된답니다.

 

 

 

 

 

 

 

 

 

 

 

 

 

 



 

 

 

 

1탄은 티라노와 친구들

티라노사우르스

스테고케라스

파키리노사우르스

 

 

 

 

 

 

 

 

 

 

 

 

 

 

 

 

 

2탄은 트리케라와 친구들

피나코사우르스

프테라노돈

트리케라톱스

 

 

 

 

 

 

 

 

 

 

 

 

 

 


 



 

 

3탄은 스피노와 친구들

스테고사우르스

브라키오사우르스

스피노사우르스

 

 

 

 

 

 

 

 

 

 

 

 

 

 

 

 

 

 

 

공룡장난감 나요는

스마트폰과 스마트패드에서

입체 증강현실을 즐길 수 있는

스마트한 제품이에요.

 

 

 

 

 

 

 

 

 

 

 

 

 

 

 

 

 

 

앱 [나요]를 다운 받아서

사용하면 된답니다.

 

 

 

 

 

 

 

 

 

 

 

 

 

 

 

 

 

 

 

색칠해서 3D 증강현실을 체험하고

공룡월드도 탐험할 수 있어요.

조립해서 가지고 놀 수도 있답니다.

 

 

 

 

 

 

 

 

 

 

 

 

 

 

 

 

 

 

 

공룡장난감 나요를 가지고 놀다보면

공간 지각 능력이 향상되고

미술과학적 사고 발달하며

창의적 문제해결 능력까지 기를 수 있다네요.




 

 

 

 

 

 

 

 

 

 

 

 

 

 

 

 

강쥐에게 제일 먼저

어떤 공룡을 색칠하고 싶냐고 물었더니

티라노사우르스를 하고 싶다네요.

 

 

 

 

 

 

 

 

 

 

 

 

 

 

 

 

 

 

색칠하는 것을 즐기지는 않지만

공룡이라고 하니까 그래도

다른 때보다는 열심히 칠하더라고요.

 

 

 

 

 

 

 

 

 

 

 

 

 

 

 

 

 

 

 

엄마랑 같이 하자고 해서

엄마 손을 잡고 색칠했네요.

 

 

 

 

 

 

 

 

 

 

 

 

 

 

 

 

 

 

엄마와 함께 색칠한

티라노사우르스

 

 

 

 

 

 

 

 

 

 

 

 

 

 

 

 

 

 

이제 앱을 통해

실행시켜 볼거에요.

Making Dino를 눌러줍니다.

 

 

 

 

 

 

 

 

 

 

 

 

 

 

 

 

 

 

 

앱을 통해서

색칠한 것을 스캔하면

공룡 모형으로 조립이 된답니다.

엄청 신기하더라고요.

 

 

 

 

 

 

 

 

 

 

 

 

 

 

 

 

 

 

동그란 원에 들어있는

공룡을 눌러주면

공룡 월드로 들어가요.

 

 

 

 

 

 

 

 

 

 

 

 

 

 

 

 

 

 

 

위 아래 좌우로 움직이며

공룡월드를 탐험할 수 있답니다.

 

 

 

 

 

 

 

 

 

 

 

 

 

 



 

 

 

 

강쥐도 신기해하면서

좋아하더라고요.

내가 색칠한 공룡이

눈 앞에서 돌아다니니

안 신기할 수가 없죠.

 

 

 

 

 

 

 

 

 

 

 

 

 

 

 

 

 

 

오른쪽에 있는 버튼을 누르면

공룡소리를 내기도 하고

위협적인 모습을 보이기도 해요.

 

 

 

 

 

 

 

 

 

 

 

 

 

 

 

 

 

 

 

오른쪽 위쪽의 물음표를 누르면

창이 뜨는데

공룡에 대한 정보도 알 수 있고

조립방법도 확인할 수 있답니다.

 

 

 

 

 

 

 

 

 

 

 

 



 

 

 

 

강쥐가 주로 뜯어주고

조립은 제가 해주었어요.

자기가 해보겠다고 만지작 만지작

종이가 아주 견고하지는 않아서

어른의 손길이 필요하겠더라고요.

 

 

 

 

 

 

 

 

 

 

 

 

 

 

 

 

 

단지 앱을 통해서

공룡월드를 탐험하는 것에서 그치지 않고

이렇게 조립해서 장난감으로

가지고 놀 수 있으니 일석이조네요.

 

 

 

 

 

 

 

 

 

 

 

 

 

 

 



 

 

 

 

연이어서 브라키오사우르스도

색칠하고 싶다고 해서 색칠했네요.

 

 

 

 

 

 

 

 

 

 

 

 

 





 

 

 

 

색칠한 브라키오사우르스를

앱을 통해 스캔했더니

공룡월드에 등장했답니다.

 

 

 

 

 

 

 

 

 

 

 

 

 

 

 

 

 

처음에 색칠했던

티라노사우르스와도 만났어요.

아직 스캔하지 않은 공룡들은

흰색으로 되어있더라고요.

 

 

 

 

 

 

 

 

 

 

 

 

 

 

 



 

 

 

 

친구들이 집에 놀러왔을 때

실컷 놀고나서 휴식도 할 겸

나요를 하나씩 주었어요.

각자 공룡 하나씩 골라서 색칠하기

 

 

 

 

 

 

 

 

 

 

 

 

 

 

 

 

 

 

우리의 홍일점은

혼자서도 잘 칠하는데

남자녀석들은 자꾸 도와달라고...

엄마 같이 하자며...

남녀차이가 이렇게 다른걸까요 ㅎㅎ

 

 

 

 

 

 

 

 

 

 

 

 

 

 



 

 

 

 

다들 나요 앱 다운받아서

자기가 색칠한 공룡 스캔해서

공룡월드를 탐험했답니다.

 

 

 

 

 

 

 

 

 

 

 

 

 



 

 

 

 

총 9가지의 공룡이 있는데

우선 6개만 해봤어요.

나머지 3개는 남겨놓았답니다.

 

 

 

 

 

 

 

 

 

 

 

 

 

 

 

 

 

종이라서 약한 부분이 있어서

글루건으로 부분 부분 붙여주었더니

더 견고해지더라고요.

 

 

 

 

 

 

 

 

 

 

 

 

 



 

 

 

 

스마트폰을 통해서

증강현실을 체험하고

장난감으로 가지고 놀기에도 좋은

나요

아이와 함께 시간보내기에 참 괜찮네요.

 

 

 

 

 

 

 

 

 

 

 

 

 

 

 

 

첨부파일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수정 취소

/ byte

댓글 입력

이름 비밀번호 관리자답변보기

확인

/ byte


*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